> 종합 | 보도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메일보내기  
[보도] 독립기념관과 연구 협력 협약 체결
이준식 관장 '독립 운동가들이 꿈꾼 나라' 주제 특강
2018년 06월 11일 (월) 15:46:01 정명선 기자(대학사회부) sjfkd1919@wku.ac.kr

 우리대학이 독립기념관과 연구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지난달 29일에 진행된 이번 교류 협약식은 김도종 총장과 이준식 독립기념관장을 비롯한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부응하기 위해 사회, 문화, 역사 분야에서 활발하게 교류할 것을 다짐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학술자료, 전문 인력을 공유하고 활용함으로써 독립운동 관련 전시·교육·연구 분야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도종 총장은 "우리대학은 2015년부터 동아시아경제공동체 구상을 추진하고, 지역 공동체 연합을 기반으로 인문학적 기반을 만들자는 취지로 HK+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이 단순한 협약을 넘어 동아시아경제공동체 건립에 더욱 박차를 가하는 실천적 활동이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준식 관장은 협약식 후 숭산기념관에서 '독립 운동가들이 꿈꾼 나라'를 주제로 특강을 펼쳤다.
 지난 100년을 앞으로 다가올 100년의 역사 문화적 자원으로 바꿔야 한다는 주제로 마련된 이번 강연에서는 참석자들의 질의응답과 학술적 토론 등 적극적인 참여 방식을 통해 참여자들이 3·1운동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진행됐다.
 이준식 관장은 '영토를 잃은 민족은 재생할 수 있어도, 역사를 잃은 민족은 재생할 수 없다'는 단재 신채호의 글을 인용하면서 "2019년은 대한민국 즉 민주공화국 성립 100년임을 기억하자"며, "1919년 3·1운동과 동시에 성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임시헌장 제1조에 규정된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라는 것이 오늘날 21세기에도 여전히 유효하다"고 강조했다.

정명선 기자 sjfkd1919@wku.ac.kr 

정명선 기자(대학사회부)의 다른기사 보기  
ⓒ 원광대신문(http://www.wk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뒤로가기 위로가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메일보내기